대장암증상/예방법(펌) !!!

안정혜 1 1,982 2011.12.03 21:57

대장암증상/예방법(펌) !!!

1. 대장암이란?

- 대장암은 위암처럼 대장에 악성종양이 생긴 경우.

대장암은 최근 우리나라 사람들의 식생활이 서구화되면서 지방질이 풍부하고, 섬유소가 적은 음식을 많이 섭취하게 되면서 늘고 있다.

2. 증상

- 아랫배가 아프고 대변의 굵기가 연필 또는 리본처럼 얇게 나오거사, 변에서 피가 섞여 나오기도 한다. 변비가 생기는 경우도 있으며 배변습관이 변화한다.

- 위와 같은 증상들은 대장의 어느 부위에 어떤 크기로 발생하는지에 따라서 다름.

암이 아주 작을 때는 거의 증상이 없으며, 소장과 가까운 우측 대장에 암이 있는 경우는 체중이 감소하고 빈혈증상이 나타나며 변이 회색으로 변한다.

- 항문과 가까운 좌측 대장에 암이 있는 경우는 자기가 가지고 있는 정상 대변 습관과 변의 모양이 변하고 변에 피가 섞이는 경우가 많다.

3. 원인

- 대장암의 원인은 정확하게 알려져 있지 않으나, 음식물, 나이, 만성 장질환, 유전성 등이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4. 대장암 예방법

길이 2m의 대장은 소화.흡수되고 남은 음식이 잠시 머무르는 곳. 따라서 식생활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 발생 원인 중 유전이 차지하는 비율은 5% 내외에 불과하다. 나머지는 육류.인스턴트 식품 등 고지방.고열량 식품을 위주로 한 서구식 식생활과 관련이 있다.

식이섬유

식이섬유가 풍부한 식품을 즐겨 먹으면 배변의 부피가 늘어난다. 장 운동도 활발해진다. 그런 만큼 발암.유해물질의 장 통과 시간이 단축된다. 식이섬유가 변비.대장암 예방에 유익할 것으로 보는 것은 이래서다. 의료계에선 '식이섬유가 대장암을 예방한다'는 데 대해 찬반 양론이 있다. 권위있는 의학전문지 랜싯(2003년)에 발표된 연구결과에 따르면 식이섬유를 많이 섭취하는 그룹이 적게 섭취하는 그룹에 비해 대장선종 발생률이 25%가량 낮았다.

반면 뉴잉글랜드의학저널(1999년)엔 식이섬유를 많이 섭취한 집단과 적게 먹은 집단을 16년간 비교.조사했더니 대장암 발생률의 차이가 두드러지지 않았다는 논문이 실렸다. 전문의들은 "식이섬유가 대장암 예방.치료에 효과적이라는 근거는 아직 부족하다"며 "혈당.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고 동맥경화를 예방하는 효과는 분명해 보이므로 충분히 섭취할 필요가 있다"고 말한다.

엽산

비타민B군의 일종인 엽산은 대장암 예방에 긍정적인 면과 부정적인 면을 모두 갖고 있다. 전문가들은 "젊은 연령대에서 엽산을 섭취하면 유전자(DNA)의 변이를 막아주지만 이미 유전자 변이가 일어난 고 연령층에선 오히려 암을 촉발시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지난해 6월에 발표된 한 연구에선 대장암의 전 단계인 대장 용종을 제거한 뒤 엽산 보충제를 복용한 집단에서 나중에 대장 용종이 오히려 더 많이(엽산 보충제를 먹지 않은 집단) 생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장 용종이 있다는 것은 이미 유전자 변이가 일어났음을 뜻한다. 감귤류.시금치 등 녹황색 채소를 통해 엽산을 보충해보자.

칼슘.비타민D

둘은 뼈를 튼튼하게 하는 '환상의 커플'이다. 칼슘은 뼈의 구성성분이고 비타민D는 칼슘의 체내 흡수를 도와준다. 전문의들은 "최근 이 '콤비'가 대장암 예방에 유효하다는 연구결과들이 나오고 있다"며 "대장 용종을 지닌 환자(842명)에게 매일 칼슘을 1200㎎씩 제공했더니 이후 4년간 새 용종 출현이 없었다는 논문이 대표적"이라고 소개했다.

또 하버드대 연구진은 대장암 환자(179명)의 혈중 비타민D 농도가 정상인보다 훨씬 낮은 것을 근거로 비타민D 보충이 대장암 예방에 유효할 것으로 추정했다. 칼슘의 공급원은 우유.요구르트.치즈 등 유제품 연어.고등어.정어리 등 등푸른 생선 케일.겨자 등 색이 짙은 채소다. 비타민D는 연어.정어리.비타민D 강화 우유.계란 노른자.닭간 등에 들어 있다. 햇볕을 받으면 피부에서 생성된다.

동물성 지방

육류의 지방은 대장암을 일으키는 주범으로 통한다. 고지방 식품을 즐기는 나라의 대장암 발생률이 채식 위주의 국가보다 상대적으로 높다. 동물성 지방과 소화효소가 만나면 독소가 만들어지고 그 독소가 대장벽을 자극해 대장점막의 손상, 변화를 일으킬 수 있다. 세계 암연구기금(WCRF)은 조리된 적색육의 섭취를 주당 500g 이하(날고기로는 주당 700g 이하)로 줄이고 육가공 식품은 가급적 적게 섭취하라고 권장했다.

Author

Lv.1  
0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안정혜 2011.12.03 22:09
<font Color=#990000><font Size=3><B>대장암증상/예방법(펌) !
<EMBED style="WIDTH: 180px; HEIGHT: 44px" height=44 type=audio/mpeg width=180 src=http://pds37.cafe.daum.net/original/29/cafe/2007/07/04/13/13/468b1e793ab3d&amp;.mp3 loop="-1" volume="0"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