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의태백산

Loading the player...

 새해가 시작된지 벌써 18일이 되었지만 눈폭풍이 몰아치고 강추위가 오는 바람에 집에서 지내는 시간이 길어지고 마냥 게으름을 피우다가

오랫만에 키세나 팍을 걸었습니다 싸늘한 기운도 느껴지지만 코끝에 스치는 맑은 공기는 기분을 좋게 만들더군요

웅크리고 있지말고 어깨를 활짝 펴고 걸어 보세요 이 사진은 한국에 나간 친구가 태백산을 등반하며 찍어 보내준 사진입니다

Author

Lv.1 아네모네  골드
0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