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명여대 필라동문회 모임 광고: 8월 8일 (토) 2015년 낮 12시. 노보루식당 !!!

숙명사랑1 5 2,347 2015.07.13 04:06

꽃 향기처럼 피어나는 행복 !!!




욕심을 버린 자는

뙤약볕이 내리쬐는

여름날에도 견딜 수 있는

커다란 나무 그늘 하나를

마음 속에 가진 자일 것입니다.


욕심을 버린 자는

찬 바람이 몰아치는

광야에서도 견딜 수 있는

따스한 동굴 하나쯤 마련해

가지고 사는 사람일 것입니다.


행복은

문을 두드리며

밖에서 찾아오는 것이 아닙니다.


나의 마음 안에서

꽃향기처럼 피어나는 행복이라면

멀리 밖으로 찾아 나설 것 없이

자신의 일상생활에서

그것을 누릴 줄 알아야 합니다.


행복은

우리가 자신을 버리고

남에게 주느라고 여념이 없을 때

슬쩍 찾아와 피어납니다.


움켜쥐고 있는 행복은

씨앗이지만

나누는 행복은

향기로운 꽃입니다.



- 좋은 글 중에서 -

Author

Lv.1  
0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숙명사랑1 2015.07.13 04:11
<Center><EMBED type=application/x-shockwave-flash height=400 width=600 src=http://cfile8.uf.tistory.com/media/145916404DE8D0530CF2A2 wmode="transparent" scale="exactfit"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EMBED type=application/x-mplayer2 height=60 width=600 src=http://sbk32927.com.ne.kr/music/mm78.asx allowScriptAccess="sameDomain"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 allownetworking="internal" autostart="true" loop="-1" volume="0" showstatusbar="true" allowNetworking='internal' allowScriptAccess='sameDomain'>
숙명사랑1 2015.07.13 04:21
<font Color=Red><font Size=2><B>
숙명여대 필라 동문회 정기모임 !!!<BR><BR>


내 곁에 좋은 친구 한 사람 있다면 그것은 희망입니다. 그 친구에게 내 마음을 털어놓을 수 있고,<BR>
 지칠 때는 기댈 수 있고, 따뜻한 위로도 받을 수 있으니까요. <BR><BR>

필라 숙명선배님 후배님들의 모임이 외롭고 힘든 삶에 희망이 되었으면 합니다.<BR><BR>
 
일시: 2015년 8월 8일(토요일) 낮12시<BR><BR>

주소: NOBORU restaurant<BR>
주소: 117 Garden Golf Blvd. North Wales, PA 19454 (215)393-7100<BR><BR>

전화: 최근희: 215-767-0477, 최소미: 267-577-0503, 안정혜: 215-932-1121<BR><BR>

최근희 회장 드림
숙명사랑1 2015.07.13 04:24
<font Color=Blue><font Size=2><B>
숙명여대 필라동문회 소식은 우체국(종이)메일로 45동문님께 보내드렸습니다. <BR><BR>

카톡으로 35동문님께 보내드렸습니다<BR><BR>

밴드로 동문회소식을 광고하였습니다.  감사합니다. 많은 참석바랍니다.    필라총무드림.
숙명사랑1 2015.07.13 04:28
<font Color=Purple><font Size=2><B>
그동안 필라동문회를 섬기시던 강숙희동문님, 이형순동문님, 최문정교수님, 황명희동문님, 김선영동문님, 김희정동문님께서 이주, 또는, 한국으로 이사하셨습니다. 이혜란교수님께서는 항상 안부전화주시면서 격려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하나님의 축복이 넘 치시기를 기도합니다.
숙명사랑1 2015.07.15 03:42
<font Color=Red><font size=2><B>
친구의 향기 !!!<BR><BR><BR>


계절이 지나간 자욱에는 <BR>

색과 향기가 묻어나 <BR>

아름다움을 느끼게 해 주는 것처럼 <BR>

사람에게도 지나간 흔적에는 <BR>

저마다의 향기가 묻어 있습니다.<BR><BR>

 

아름다운 색의 화려함 보다는 <BR>

따뜻한 온기를 느끼는 사람으로 <BR>

모든 사람에게 푸르고 은은한 향기를 가진<BR>

우리가 되었음 합니다.<BR><BR>

 

외모를 꾸미지않고 <BR>

진한향수를 뿌리지않아도 <BR>

친구에게서는 툭특한 향기가 납니다.<BR><BR>

 

티없이 맑은눈빛과 순수한 향기에 취해서 <BR>

내마음의 빚장이 저절로 풀렸는데.... <BR>

세월의 바람은 세차게 몰아쳤지만 <BR>

친구의 진한 향기는 조금도 변함이 없네요.<BR><BR>

 

말한마디 작은행동하나 세심한 사랑의 배려는<BR>

누구도 흉내 낼 수없는 친구만의 매력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