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상테 페테르부르크 -세계3대 박물관, 에르미타쥐 박물관(겨울 궁전)

Loading the player...
20150819_151706.jpg

20150819_151920.jpg

20150819_152025.jpg

20150819_152044_001.jpg

20150819_152349.jpg

20150819_153114-1.jpg

20150819_153132.jpg

20150819_153239.jpg

20150819_153350_001.jpg

20150819_154811.jpg

St Petersburg  겨울궁전 

네바 강변에 자리하고 있는 에르미타주 박물관은 프랑스 파리루브르, 영국 런던대영박물관과 더불어 세계 3대 박물관으로 꼽힌다.[2] 에르미타주 박물관은 겨울궁전과 4개의 건물로 구성되어 있다. 전시된 작품들의 규모가 매우 방대한데, 그 중에서도 특히 관람할 만 한 것은 125개의 홀을 차지하고 있는 서유럽의 전시실로, 이곳에는 레오나르도 다빈치, 라파엘, 미켈란젤로, 루벤스렘브란트 등 유명화가의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본관은 원래 로마노프 왕조의 겨울궁전[3]으로, 옐리자베타 여제 시기에 건축되었다. 이곳에 예카테리나 2세가 수집한 유럽의 예술품 컬렉션을 전시하기 시작해 그 뒤를 이은 차르들에 의해 계속 소장품이 모집되었고, 19세기 말에는 일반에 개방되어 현대까지 미술관으로 쓰이고 있다.

러시아 혁명 이후 구 귀족들로부터 몰수한 예술품들을 모아놓는 장소가 되었고, 이것을 계기로 겨울궁전과 그 주위의 문예 연구기관들을 모두 결합시켜 현재의 에르미타주 박물관이 되었다.

러시아 고유 예술품만 모아놓았다고 생각하기 쉬우나, 사실은 고대 이집트 유물부터 그리스, 로마, 르네상스, 바로크, 인상주의를 거쳐 소비에트 시절의 예술품까지 모아놓은 박물관이다.[4] 소련 시절 한때는 경제개발을 위한 외화가 부족하여 소장된 예술품을 외국에 팔아먹기도 했으나, 소련의 경제가 발전하자 곧 소장품을 확대하였고, 현재에는 마티즈피카소 같은 현대 미술작가의 작품도 소장하고 있다. 총 소장작은 270만점이고, 전시로의 총 길이는 27km이라니까, 며칠동안 가도 다 못보고 온다.

제2차 세계대전의 막바지, 베를린이 소련에게 점령당했을 때 독일인들이 베를린에 모아두었던 온갖 문화재들이 붉은 군대 병사들에 의해 이곳으로 흘러들어갔다. 특히 독일인들이 중동에서 긁어온 문화재는 거의 대부분이 약탈당해 에르미타주로 보내졌고 소련 해체 이후 상당수는 독일로 반환되었지만 그 중동 유물 중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트로이 유적은 아직도 이 곳에 있다. 독소전쟁 초기 에르미타주 박물관 또한 독일군을 피해 피난했어야 했는데,[5] 수모를 멋지게 갚아준 샘.

2013년에는 박물관 맞은편에 위치한 구 참모본부 건물중 일부가 박물관으로 편입되었다. 그동안 소홀했던 현대 미술 전용 전시관으로 사용한다.

참고로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와 지도를 구비해 놓았으니 사용하면 관람에 편하다.

카잔과 핀란드 인근 비보로크, 암스테르담에 분관이 있다. 향후 블라디보스토크에 별관을 개관할 예정이다. 1907년 독일 자본이 블라디보스토크에 세워 현재 국영 백화점 건물로 쓰고 있는 역사적인 건물 쿤스트 이 알베르스(Кунст и Альберс)를 박물관으로 리모델링한다고 한다.

Author

Lv.1 금수강산  골드
0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금수강산 2015.08.31 23:16
이번 북유럽 4개국 - 덴마크,노르웨이,스웨덴, 핀란드+ 러시아 (상트 페테르부르크, 모스코바)
여행에서 가장 아름다운 궁전인 겨울궁전으로 불리는 에르메타쥐 박물관 내부와 미술작품들을 소개 합니다<br>
화려함의 극치인 내부치장에 와~절로 탄성이 나고 끝없이 수많은 예술품들은 일부만 보고 왔습니다<br>
가이드의 말이 한달을 봐도 다 보지 못한다는 말이 실감이 납니다<br>
맨 위--예술품의 콜렉터인 예카트리나 대 여제 초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