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키산맥”을 따라서,

bluesky 9 2,384 2011.02.17 21:13

...

카나다의 서부,
“록키산맥”을 따라서, 자동차 길로 눈덮힌 거대한 돌산들을 바라보면서, 오랜시간 달렸습니다
.

“록키산맥”을 따라 달리면서, 얼마 멀지 않은 산맥 주위에, 우편엽서 에서나 볼수 있었던
,
에메랄드 색갈을 띤
  아름다운 호수들을 만날수 있었습니다.… 웅장하고 신비로운 돌산을
안고있는 호수들.....주위에 질서 정연한 모습들의 나무들로 그 아름다움은 더욱 빛나고 있었습니다
.

 록키산 주변의 호수들은 대부분 에메랄드 색을 띠는데, 빙하에 깎인 미세한 진흙이
호수 바닥에 가라 앉으면서, 햇빛에 반짝여, 무지개 빛 색 중에서 파랑색과 녹색은 물위로

 반사되어 호수 빛깔이 청록색을 띤다고 합니다

“자스퍼 네셔날 파크” 에서, 설상 차를 타고

 빙하위를 달려서, 산위에서 흐르는 빙하수를 마시기도 했습니다. 공해가 전혀 없는 물이라고 하네요….
 
세계 10대 절경 중의 하나인  “루이스 호수” 는 캐나다 앨버타주 밴프국립공원 안에 있으며
“록키산” 주변의 호수가 그렇듯이 빙하에 의해 깊게 파인 땅에 빙하가 녹으면서 호수가

 되었다고 합니다.

뱅쿠버에서 커다란 크루즈를 타고 약 두시간 바닷길을 가면 , 빅토리아 섬 (뱅쿠버섬)에 도착하는데…

그곳에서 세계 3대 가든 중에 하나인 “부차드가든”을 만나게 됩니다
.

 “부차드 가든”은 각종 수목과 식물을 조화롭게 배치하고 가꾸어 놓은 아름다운 정원으로,
 “부차드 가든”의 특징은 주변에  나무의 숲이 있으며,  꽃이 피는 초본, 관목, 교목이 적절히 조화롭게
잘 배치되어 있고, 일본, 이태리 정원의 특징을 가미 하였다고 합니다
..
꽃나무 중에는 우리나라 철쭉 종류를 많이 볼수 있었습니다


아름다운 산과 호수, 화려한 꽃들을 디자인하신 신의 능력은
 참으로 놀라울 뿐입니다
영원히 추억에 남을  여행이었습니다.감사합니다...

Author

Lv.1 bluesky  골드
0 (0%)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아네모네 2011.02.18 21:27
저도 몇년전에 가본 곳인데 블루스카이님이 올려 주신 사진을 보니 또 한번 가보고 싶은 충동을 느낍니다.설상차의 바퀴가 우리 키보다도 더 크고 빙하물을 마실때 시원하고 짜릿하던 물맛,루이스호수의 옥색의 색깔,부차드가든의 아름다운 정원,어디나 펼쳐치는 쭉쭉뻗은 침엽수 또한번 가보고 싶은 곳입니다.
bluesky 2011.02.20 16:21
아네모네님, 지구온난화로 빙산이 녹아 내려서 흐르는 물..그 흐르는 물이 내려오면서 또 얼고 넓은 빙하 운동장을 만들고 … 여러 모양으로 웅장하게 서 있는 , 보는 사람에게 감탄을 자아내게 하는 록키산맥의 모양도 오랜 세월이 흐른후, 많이 달라지겠지요? 넓고 넓은 나라 카나다의 일부 서쪽만을 감상하는 데에 일주일이 걸렸네요..휴우~~
붕어빵 2011.02.23 11:21
<font color=blue size=2><B>Bluesky 님 참 좋은곳에  다녀오셨군요  저도 약 오년전에 다녀왔지요 우리들은  노천 유황온천에서 온천을하고 배가 너무 곺아서 피크닉장에서 바비큐 소갈비를 사먹던 기억이 새삼스럽네요 약 일년분을 먹었던기억이 있답니다 ... ㅎㅎ  그리고 에메날드 호스에서 사진을 직었는데 방향에따라서 물빛이 조금씩 틀리게 나 신기 했답니다  물이 너무 맑아서 산과 나무들이  물에 비추어서 용궁이아닌가 하고 한참드려다 보았지요  ㅎㅎ
우리는 록키산맥경치에 사로잡혀서 벤프시에있는 스프링호텔에서 3 일묵으면서 아침마다 보건체조를 했답니다 좋은 여행기 감사 드립니다
bluesky 2011.02.25 23:02
<b>붕어빵님,저는 유감스럽게도 유황온천은 못가 보았어요.
짧은 날짜에 여러 곳을 돌아 보려니 놓친 곳도 있었네요..
여행은 언제나 설레임으로 시작하여 아쉽게 끝나는가 봅니다..ㅎㅎ</b>
붕어빵 2011.02.26 01:18
Bluesky 님 노천 유황온천은 참으로 좋왔어요  일본 베쁘 온전도 좋지만 록기산맥에는 특히
벤프시에 있는 호텔은 꿈속같이 화려한 산속에서  3일을 묵으면서 둘레의 경치를 만끽했지요
bluesky 2011.02.26 13:41
벤프시에  꿈속같이 화려한 산속의 유황온천은 다음기회로 미루고, 올해에는 일본의 온천에라도 다녀 와야겠어요.그곳도 못가본 곳이라서 기대에 부풀어 있답니다. 꿩대신 닭이라고나 할까요??ㅎㅎㅎ
붕어빵 2011.02.27 12:01
<font color=green size=2><B> Bluesky 님 일본 베쁘 온천도 참좋치요. 온천도 좋지만 아기자기한 기념품 상점도 아주재미있어요그리고 일본에 특징은 웬만한 편의 점에는 오뎅을 팔고있어서 일본이라는 실감도주고 어느편의점 오텡도 맛이 모두 꼭 같아서 신기히기도 하답니다 
특히 이른봄에 가시면 활짝핀 <font color=dark pink><font size=3><B> 벗꽃은 정말로 볼만해요
bluesky 2011.03.15 10:46
<b>
일본가는길은 멀고도 험하군요…
쓰나미피해로 인한 원전사고로 방사능 유출 피해까지 겹친 일본.
세계역사에서도 찾아보기 힘들 만큼,
 비참한 일들이 지금 일본에서 일어나고 있음을,
 매일 시시각각으로 달라지는 뉴스를 듣고 우리들은
답답한 마음과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길이 없군요.
 더 이상 이렇게 큰 재앙이  지구상에서 일어나지 않기를…
 우리 모두 그들을 위로하고 빨리 복구되어 일어나기를 기도합니다.</b>
붕어빵 2011.03.16 15:45
<font color=blue size=2><B>나도 동경 그리고 후지산 중턱에를 자주다녔는데 지금 같아서는 언제나 가게될지요
뉴스를 보면서 우리 어린시절 에는 같은 민족끼리 전쟁을하는통에 북녁땅 고향산천
그리고 집과 그많은땅 재산을 모두버리고와서 힘든삶으로 세월도 많이보냈는데
요즘 일본사람들을 보고있노라니  손에 짐을들고다니는모습이  옜날 우리 부모님들을
 보고 있는것 같기도하고 어린 아이들을 볼때는 내가 그속에 있는것 같기도해요
에덴동산에서 쫒겨난 몸 살아가는 것이 힘들고 힘이드는 모양만  어디서든 눈에 보이니
가슴이아프고 답답한마음입니다
우리주님께 기도를 드리는 방법외에는 없는것같아요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